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ad40

'황후의 품격' 신은경의 승리일까 "병원에서 치료받던 장나라 결국"

기사승인 2019.01.24  09:00:49

공유

[스타에이지=김지연 기자] SBS ‘황후의 품격’ 신은경(태후 역)이 장나라(써니 역)를 해치우려 한다.

24일 밤 방송하는 '황후의 품격'에서는 궁지로 모는 장나라와 그를 용서할 수 없는 신은경이 그려진다.

공개된 예고편에 따르면 이날 방송에서 신은경은 "오써니와 천우빈 확실하게 해치워"라고 말한다. 앞선 방송에서 그는 소현황후의 죽음에 대해 책망하는 장나라로 인해 위기상황을 겪었다. 신은경은 황제 신성록(이혁 역)마저 사로잡은 장나라를 용서할 수 없었다.

결국 장나라와 최진혁(왕식 역)은 위기를 맞이한다. 자동차 브레이크 선은 끊어졌고 교통 사고를 피할 수 없었던 것. 예고 영상에는 장나라가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다 죽은 것처럼 그려져 시선을 끈다. 장나라가 황실의 민낯을 모두 세상에 알리고 정의를 찾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SBS ‘황후의 품격’은 어느 날 갑자기 신데렐라가 돼 황제에게 시집온 명랑 발랄 뮤지컬 배우가 궁의 절대 권력과 맞서 싸우다가 대왕대비 살인사건을 계기로 황실을 무너뜨리고 진정한 사랑과 행복을 찾는 이야기다.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밤 10시에 전파를 탄다.

김지연 기자 reeskk@naver.com

<저작권자 © 스타에이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ews_ad2
ad41

관련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