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ad40

'황후의 품격' 윤소이·이엘리야 갈등..서로 머리채 잡고 독설

기사승인 2019.01.25  06:33:02

공유

[스타에이지=김지연 기자] SBS ‘황후의 품격’ 윤소이(강희 역)와 이엘리야(유라 역)가 서로의 머리채를 잡았다.

지난 24일 방송된 '황후의 품격'에서는 악녀 본성을 드러내는 윤소이와 이엘리야의 갈등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윤소이는 자신의 딸 오아린(아리 공주 역)을 여제로 만들 생각에 웃음 지었다. 앞서 그는 소현황후를 죽인 진짜 범인으로 그려져 충격을 줬다. 윤소이는 자신을 꿰뚫어 보는 장나라(써니 역)와 신경전을 벌여 시선을 끌었다.

이어 윤소이는 신성록(이혁 역)의 연인이었던 이엘리야와도 갈등했다. 이엘리야는 신성록에게 버려졌으나 신은경(태후 역)의 사람이 된 상태. 윤소이는 이엘리야의 머리채를 잡으며 "감히 내 방을 뒤지냐"고 소리 높였다. 하지만 이엘리야는 윤소이의 머리채를 함께 잡고 "나 무서울 거 없는 사람"이라 말했다.

황궁의 민낯을 밝혀내려는 장나라의 움직임이 커져가는 가운데 욕망에 사로잡힌 윤소이, 이엘리야의 행보에도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SBS ‘황후의 품격’은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밤 10시에 전파를 탄다.

김지연 기자 reeskk@naver.com

<저작권자 © 스타에이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ews_ad2
ad41

관련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