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ad40

'더팬' 용주 팬덤 커진다..강다니엘·방탄소년단·뉴이스트 이어 랭킹 7위

기사승인 2019.01.28  10:46:52

공유

[스타에이지=김지연 기자] 용주가 SBS '더 팬'에 출연해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SBS '더 팬'에 출연해 독보적인 감성과 비주얼로 주목받고 있는 발라드 가수 용주의 팬덤이 심상치 않은 행보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서바이벌로 진행되는 '더 팬'의 방송이 끝나지 않았음에도 폭발적인 인기를 보이며 팬덤 확대의 조짐을 보이고 있는 것.

또한 용주는 강다니엘과 뉴이스트 백호, 방탄소년단의 뒤를 이어 멜론의 '아지톡' 랭킹 TOP7을 기록하며 저력을 입증해 인기를 실감케 했다.

특히 지난 26일 '더 팬'의 생방송 무대를 앞두고 가장 많은 팬클럽 회원이 참여했으며, 좌석이 부족해 타 팬클럽의 빈자리로 이동하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팬들은 방송 시작 후 용주의 공식 팬클럽 ‘주토피아’를 상징하는 토끼 머리띠와 슬로건, 응원봉으로 열정적인 응원을 선보이는 등 용주를 향한 애정을 아끼지 않았다.

이날 아쉽게 탈락한 용주는 방송을 마치고 난 후 팬석으로 다가가 "더 잘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 기대해 달라."며 진심을 전해 훈훈함을 자아내기도 했다.

소속사 모스트웍스 측은 "용주를 응원해주신 팬분들께 감사드린다. 용주가 많은 활동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니,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용주는 SBS '더 팬'에 출연해 뜨거운 인기를 모으고 있다.

김지연 기자 reeskk@naver.com

<저작권자 © 스타에이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ews_ad2
ad41

관련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